대구시의회·경북도의회, 영남권 신공항 정치도구화 시도 규탄 
대구시의회·경북도의회, 영남권 신공항 정치도구화 시도 규탄 
  • 조현배 기자
  • 승인 2019.07.11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광역시의회 통합신공항 건설 특별위원회와 경상북도의회 통합공항이전특별위원회가 11일 성명서를 내어 "영남권 신공항 정치도구화 시도를 강력하게 규탄한다."라고 했다.

"정부는 영남권 5개 시・도의 합의를 무시한 일방적인 김해신공항 재검토 결정을 즉각 철회하라."라고 했다.

"정부는 대한민국의 국방 및 항공정책과 직결되는 국가차원의 기반시설사업인 영남권 신공항을 책임 있게 추진하라."라고도 했다.

"지역 갈등 조장을 즉각 중단하고 당초 합의에 따라 계획된 영남권 신공항 사업에 적극 협력하라."라고 부산, 울산, 경남 지역 정치권에 촉구했다.

대구시의회와 경북도의회가 11일 영남권 신공항 정치적 이용을 규탄하는 공동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경북도의회 제공]
대구시의회와 경북도의회가 11일 영남권 신공항 정치적 이용을 규탄하는 공동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경북도의회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