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스트리트 모터 페스티벌 18~19일 열려...희귀 차량 전시
대구 스트리트 모터 페스티벌 18~19일 열려...희귀 차량 전시
  • 조현배 기자
  • 승인 2019.05.16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0회 대구 스트리트 모터 페스티벌'이 18일, 19일 남산동 자동차 골목에서 열린다.

토요일과 일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행사를 연다.

'미래를 향한 튜닝의 세계가 달린다'를 주제로 행사를 진행한다.

슈퍼카, 올드카, 튜닝카 등 희귀차량 60여 대와 차부품 등을 선보인다.

18일 지역 가수, 19일 인기 가수 금잔디와 떠오르는 신예 걸 그룹 시크엔젤 등이 축하공연을 펼친다. 

레이싱 모델 이벤트, 치킨ㆍ음료ㆍ음식 시식 이벤트도 마련했다 

RC카 체험, 어린이 교통 안전 체험 등 체험 행사와 시민 노래자랑 등 시민 참여 행사를 연다. 

대구 남산동 자동차부속골목은 중구 명륜삼거리에서 명덕로까지 550m에 이르는 거리를 일컫는다. 현재 업체 80여 곳이 오디오, 타이어, 에어컨, 시트커버, 썬팅, 자동차부속품 판매, 자동차 수리, 자동차 튜닝을 하고 있다. 

[대구 중구 제공]
[대구 중구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